2021.01.22 (금)

  • 흐림동두천 3.2℃
  • 흐림강릉 11.3℃
  • 서울 4.6℃
  • 대전 6.6℃
  • 흐림대구 10.5℃
  • 울산 12.0℃
  • 광주 9.0℃
  • 부산 10.8℃
  • 흐림고창 9.1℃
  • 제주 14.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5.8℃
  • 흐림강진군 8.8℃
  • 흐림경주시 10.9℃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의정부예술의전당, 이삭의집에 '사랑의 쌀' 410kg 전달

신임 손경식 대표이사 취임식 때 '축화 화환 대신 받은 쌀' 기탁으로 의미 더해

URL복사

 

(재)의정부예술의전당(대표이사 손경식)은 지난 2일 지역 아동복지시설인 이삭의집에 ‘사랑의 쌀’ 410kg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탁된 ‘사랑의쌀’은 지난 9월 18일 새롭게 의정부예술의전당을 이끌게 된 손경식 대표이사의 취임식에서 축하 화환을 대신해 기증받은 쌀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날 ‘사랑의 쌀’ 전달식에는 이삭의집 노혜순 원장을 비롯해 손경식 대표이사 등 예술의전당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이삭의집은 정서적으로 상처받은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어 가정은 물론 어린이 자신의 미래에 대한 확신을 가지도록 지원하고 양육하는 지역의 대표 아동복지시설이다.

 

의정부예술의전당 손경식 대표이사는 “취임을 축하해 주신 모든 분들의 소중한 마음이 도움이 필요한 우리 이웃에게는 희망으로 전달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의정부예술의전당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문화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시, 오토바이 불법튜닝 근원 차단 홍보 나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오토바이(이륜자동차)의 소음기 개조, 미승인 LED 등화 설치 등 불법 튜닝으로 인한 소음 및 굉음과 관련한 민원 신고가 급증함에 따라서 관내 오토바이 판매·수리점 19개소에 대해 불법 튜닝을 근절하기 위한 협조 공문을 지난 11일 발송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오토바이 불법튜닝과 관련해 71건의 행정처분·지도를 하였으며 과태료 419만 원을 부과한 바 있다. 주요 위반 사례를 보면 ▲ 배기구, 머플러 등 소음방지장치 개조 ▲ 만세 핸들 등 조향장치 임의 변경 ▲ 미승인 LED 등화 설치 등이다. 시 교통지도과에 따르면, 구조변경 승인을 받지 아니하고 배기구, 머플러 등 소음방지 장치나 조향장치 등의 기타 외관을 구조변경한 자와 이를 알면서 운행한 자는 자동차관리법 제81조(벌칙)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임희수 교통지도과장은 “불법 튜닝 이륜자동차에 대한 민원 신고가 증가하는 추세와 관련, 오토바이 판매·수리점에서 고객들의 불법 튜닝 요구에 대하여 절대 응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예방홍보와 더불어 지도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