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일)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17.6℃
  • 흐림서울 19.5℃
  • 대전 16.7℃
  • 대구 18.3℃
  • 울산 18.9℃
  • 광주 18.4℃
  • 부산 19.0℃
  • 흐림고창 17.5℃
  • 제주 20.6℃
  • 흐림강화 20.3℃
  • 흐림보은 16.7℃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9.5℃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보도뉴스

전체기사 보기





안병용 시장,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첫 참석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지난 17일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민선7기 제2차년도 회장으로 선출된 이후 처음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공동회장단 회의 및 국가기후환경회의(위원장 반기문) 오찬간담회에 참석했다. 청주시 충북경제자유구역청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안병용 회장을 비롯한 12명의 지역별 공동회장단이 참석해 ‘협의회 사무처 직원 신규 직원 채용’ 등 17건에 대한 협의회 운영 사항 보고와 ‘복지대타협 특위 운영 및 향후 추진 계획’ 등 8건에 대한 주요 현안사업을 논의했다. 안병용 회장은 “지난 7월 경기도시장군수협의회 민선7기 제2차년도 회장으로 선출된 이후 처음 참석하는 공동회장단 회의라 감회가 새롭다”는 인사말과 함께 “앞으로 열여덟 분의 공동회장단 단체장님은 물론 전국 시장, 군수, 구청장님들과 힘을 합쳐 지방자치 발전과 지방자치 분권 확대를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덧붙여 “지방분권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헌법 개정이나 기초선거 정당공천제 폐지 등은 국회를 움직여야하는 만큼 총선을 앞두고 있는 지금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도록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심의안건으로는 △민선7기 제2차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


양주署, 22개월 영유아 심폐소생술로 인명구조
양주경찰서(서장 김종필) 고읍지구대 경찰관들이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는 22개월 영유아를 심폐소생술로 살려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28일 양주경찰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24일 ‘아이가 숨을 멈췄다’는 112신고를 접수한 고읍지구대 경찰관 3명이 현장에 2분만에 신속히 출동해 의식이 없는 영유아에게 침착하게 심폐소생술 및 마사지를 실시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이날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조경철, 권혁민, 박선우 순경은 신고자(어린이집 교사)의 이야기를 청취하며 영유아의 의식상태를 살핀 바, 동공이 풀리고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해 하얗게 질려 있었다. 이에 출동경찰들은 119구급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영유아 심폐소생술과 함께 팔 다리를 주물러 마사지를 하는 등 응급처치를 실시했다. 심폐소생술 실시 1분여 만에 아이가 숨을 쉬기 시작하면서 의식이 돌아와 현장에 도착한 119 구급대원에게 인계했다. 조경철 순경은 “중앙경찰학교에서 CPR교육을 배우면서 체구가 작고 어린 영유아는 손가락을 이용해 심폐소생술을 해야한다는 것을 기억해 두었는데 현장에서 많은 도움이 됐다”며 “경찰관으로써 귀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