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2.4℃
  • 서울 22.9℃
  • 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30.2℃
  • 구름조금울산 29.3℃
  • 광주 26.6℃
  • 구름많음부산 28.0℃
  • 흐림고창 26.6℃
  • 구름조금제주 29.9℃
  • 흐림강화 23.6℃
  • 흐림보은 24.6℃
  • 흐림금산 26.0℃
  • 흐림강진군 28.9℃
  • 구름조금경주시 30.3℃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 주요사업 현장 점검나서

관계 부서장들과 미니버스로 사업 현장 돌며 세부 진행상황 보고받아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이 지난 10일 시의 주요사업 대상지인 국도39호선(송추길)확장사업 현장, 의정부경전철 차량기지, 부용천 및 백석천 정비 현장, 신곡동 동오마을 지하주차장 조성사업 현장, 제설전진기지 등을 방문해 소관 부서장으로부터 추진상황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이날 황 부시장은 수행차량 없이 관계 부서장들과 함께 미니버스를 타고 사업현장을 돌며, 틈틈이 사업 관련 영상을 시청하고 세부 진행상황에 대해 보고받는 등 의전을 최소화한 실무 중심의 행보를 보였다.

 

황 부시장은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주요사업이 단계별로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사업별 체크리스트를 정비하고 중앙부처와의 협의 등 행정절차를 사전에 대비할 것과, 현안사업의 시급성 및 중요성을 면밀히 검토해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특히, 황 부시장은 시민의 불편사항, 요구사항 등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사업의 문제점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위험시설물 안전관리를 강화해 달라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현장방문을 실시할 예정임을 밝혔다.

 

한편, 의정부시는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주요사업장의 관리‧운영실태 및 사업진행의 전반적인 점검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부진 사업에 대한 대책마련과 현장방문에서 도출된 문제점을 적극 검토해 성공적인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제8대 후반기 의정부시의회 10일 '첫 출발'
제8대 후반기 의정부시의회(의장 오범구)는 공식적인 업무가 시작된 10일, 개원식을 생략하고 의정부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복구와 철저한 수해예방대책을 당부하는 것으로 의정 활동에 첫걸음을 내딛었다. 또한 시의원들은 자일동에 위치한 현충탑을 찾아 참배하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뜻을 기르며, 의원으로서 주어진 책임과 의무를 다할 것을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오전 11시에는 의정부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후반기 의회 운영 방향을 밝혔다. 오범구 의장은 “ 코로나-19 확산과 장마철 집중호우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에 의장이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45만 시민들의 기대와 바람을 잊지 않고 더 낮은 자세로 시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면서 현장에서 호흡하는 의회상을 정립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의정부시의회는 지난 3일 제299회 임시회를 열고 후반기 의장 선거를 치른 결과, 모든 사람들의 예상를 깨고 무소속 오범구 의원이 의장으로 당선됐다. 또한 미래통합당 소속 구구회 의원이 부의장에 선출됐으며, 상임위 3석(운영위원장 조금석, 자·행위원장 박순자, 도·건위원장 김현주)도 통합당이 모두 싹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시, 급류 속 아이 구한 경찰관 표창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폭우로 수위가 높아진 중랑천에 빠져 급류에 떠내려가던 어린이를 구조한 의정부경찰서 신곡지구대 소속 경찰관 고진형 경장과 홍준일 경위에게 모범시민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10일 밝혔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고 경장과 홍 경위는 지난 5일 오후 4시 30분경 장암동에서 ‘아이가 없어 졌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주변 수색 중, ‘어떤 아이가 물속으로 들어가고 있다’는 신고를 추가 접수하고 인상착의를 확인한 결과 동일 인물로 확인돼 신속히 중랑천으로 이동했다. 현장에 도착한 고 경장은 유속이 빠른 중랑천 중간 지점에서 물에 빠져 허우적대며 생명이 위급한 상황에 있는 아이를 발견했다. 이에 고 경장은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물속으로 뛰어 들어가 아이를 물 밖으로 구조, 심폐소생술 실시 후 병원으로 후송 조치해 아이의 생명을 구해냈다. 고 경장은 “병원으로 실려 간 아이가 무사해 천만다행”이라며 “앞으로도 국민과 우리 사회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기꺼이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안병용 시장은 “위기에 처한 시민의 생명을 보호해 준 용기 있는 행동이 시민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며, “경기도에 경기도민상(도지사 표창)도 건의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