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동두천 18.6℃
  • 흐림강릉 19.8℃
  • 서울 19.2℃
  • 대전 20.9℃
  • 대구 21.3℃
  • 울산 22.5℃
  • 광주 20.7℃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2.0℃
  • 흐림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21.6℃
  • 흐림금산 19.9℃
  • 흐림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1.2℃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오영환 후보, 지하철 막차 유세하며 심야까지 강행군 이어가

지난 8일부터 밤 12시 넘어까지 유권자 만나
표창원, 정성호 의원 민주당으로 표결집 호소

 

더불어민주당 의정부시(갑) 오영환 후보가 밤 12시 넘어서까지 지하철 막차 유세를 이어가며 유권자 만나기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8일부터 오 후보는 새벽 6시부터 밤 12시까지 유세 강행군을 이어가고 있는 중이다. 밤 11시가 넘는 시간에 피곤한 몸으로 퇴근하는 시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의정부역 등 지하철역으로 나가 시민들의 고된 삶을 위로하고 있다.

 

시민들은 정성을 다하는 오영환 후보의 밤늦은 퇴근인사에 놀라는 모습을 보이면서 공감을 표하고 있다.

 

오 후보는 선거 마지막까지 더 낮고 겸손한 자세로 시민들을 만나기 위해 동네 골목골목을 누비며 발로 뛰겠다는 각오다.

 

 

오 후보에 대한 더불어민주당 유력 인사들의 지원사격도 이어지고 있다. 경기 동두천이 고향인 표창원 의원은 12일 오영환 후보 지원을 위해 두 번째로 의정부를 찾았다.

 

표 의원은 오 후보와 함께 망월사역과 회룡역 일대를 돌면서 ‘개혁세력의 표가 흩어져서는 안된다’며 민주당으로 표결집을 호소했다.

 

한편, 13일 오후에는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경기북부선대위원장이 의정부 가능역을 찾아 오영환 후보를 지원할 예정이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