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2.7℃
  • 구름많음서울 22.1℃
  • 구름많음대전 21.9℃
  • 구름조금대구 24.3℃
  • 구름조금울산 22.2℃
  • 구름많음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2.0℃
  • 맑음강화 19.6℃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0.8℃
  • 구름조금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지난해 77만명 방문한 국회, 코로나19 방역에 '구멍'

코로나19 확진자는 없지만 의심환자 79명, 자진신고자 39명 등 총 217명
국회 세미나, 토론회에서 마스크 착용, 거리 두기 등 제대로 실행되지 않아

지난해 하루 평균 3,135명이 방문하고 전국에서 77만 7,546명이 다녀간 국회에서 코로나19 관련 신고 인원이 217명에 달하지만, 체계적인 관리는 부실한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24일 김성원 의원(미래통합당, 경기 동두천‧연천)이 국회사무처로부터 받은 국회 내 코로나19 관련 신고현황 자료에 따르면 확진자접촉 1명, 의심환자 77명, 자진신고자 39명, 음성판정 37명 등 총 217명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전국에 지역구를 두고 있는 국회의원 300명과 정부 부처, 공공기관 관계자 및 기업인 그리고 일반 민원인을 포함해 전국 각지에서 많은 인원이 방문하는 국회지만 코로나 19에 대한 방역은 허술하게 관리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성원 의원실은 국회에서 열린 토론회와 세미나 참석자가 마스크를 미착용하거나 정원보다 더 많은 인원이 입장하고 좌석 간 거리두기도 잘 실행되지 않고 있었다고 밝혔다.

 

또한 사무처가 코로나 대응 TF를 운영하고 있지만, 의심환자의 경우 부서장의 판단으로 공가처리, 귀가처리 하고 이후 유증상 발생 시 상황실로 연락을 안내하는 등 체계적으로 관리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김 의원은 “최근 하루 확진자 수도 최고 60명대까지 증가하고 전파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환자 비율도 벌써 10%를 넘었다.”면서 “수도권 내 소규모 집단감염이 전방위로 확산되고, 2차 대유행 가능성까지 언급되는 상황에서 국회사무처의 안일한 코로나19 방역 대책은 문제가 많다”며 질타했다.

 

이어 김 의원은 “민의의 전당인 국회가 코로나 19의 중심지가 될 뻔했다”면서 “국회사무처는 경각심을 늦추지 말고 엄중하게 상황을 인식하고 강화된 방역 조치를 시행해야한다” 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한편 국회는 지난 2월 19일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헌정사상 초유의 폐쇄가 이뤄진 바 있으며, 3월 5일 코로나19 확진자인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국회 농해수위 전체 회의에 참석해 전체 방역을 실시한 바 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의정부시의회 김정겸 의원, 경기북도 신설 강력 촉구
의정부시의회 김정겸 의원(더불어민주당, 나선거구)이 6일 오전 8시 30분부터 경기북부청사 정문 출입구에서 경기북도 신설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펼쳤다. 김 의원은 “경기북부 지역은 지정학적으로 남북한 중심지임에도 불구하고 수도권이라는 이유하나로 개발에서 늘 제외되어 왔으며, 그간 미군부대 등 군사시설 보호구역 규제로 묶여 도로, 철도, 산업단지 등 SOC(사회간접자본)에 대한 투자가 거의 이루어 지지않아 경기남부에 비해 상대적으로 크게 낙후되어 왔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국가의 균형적인 발전은 대한민국을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가능성을 크게 열어 주는 것이다”며 “그러므로 그 초석이 될 수 있는 평화통일특별도 신설은 현 시점에서 매우 중요하지 않을 수 없다. 더 이상 경기북도가 국가의 개발논리에 희생양이 되어서는 않된다”고 주장했다. 특히 김 의원은 ‘평화통일특별도’ 신설을 위한 1인 시위를 하는 이유와 관련해 “경기북부 시민의 강력한 소망을 전달하고 ‘평화통일특별도’ 신설 분위기를 촉발시킴으로써 ‘평화통일특별도’의 조속한 신설에 대한 중앙의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서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김 의원은 “1인 시위를 페이스북에 올릴 예정”이라며 “경기북

사회/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