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흐림동두천 18.6℃
  • 구름많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19.7℃
  • 맑음대구 18.0℃
  • 구름조금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20.6℃
  • 구름조금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19.0℃
  • 구름조금제주 22.6℃
  • 흐림강화 19.7℃
  • 구름조금보은 15.8℃
  • 구름조금금산 16.2℃
  • 맑음강진군 18.4℃
  • 구름조금경주시 17.6℃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김성원 국회의원, 국민의힘 경기도당위원장 후보 등록

"정권교체 최전선 경기도, 김성원이 승전고를 울리겠다"

URL복사

 

김성원 국회의원이 16일 국민의힘 경기도당위원장 선거 후보로 등록했다.

 

이날 김 의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백신 예약을 위해 국민을 모니터 앞에 몇 시간씩 대기시키는 정권, 길 위에서 땡볕을 쬐며 수 백 미터를 기다려 코로나 검사를 받게 하는 정권, 방역에 협조해 쓰러지기 직전인 소상공인을 나몰라라 하는 정권을 반드시 심판하고 정권교체 하겠다”고 선언했다.

 

특히 김 의원은 “‘잘하면 내 덕, 잘못되면 국민 탓’하는 문재인 정권을 더는 인내하기 어렵다”며, “文 정권의 무능과 독선을 심판하고, 국민을 불행하게 만드는 오만한 권력은 반드시 쓰러진다는 역사적 교훈을 후대에 남겨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성원 의원은 재선 국회의원으로 당이 어려울 때 자리의 경중을 따지지 않고 일했고, 당 대변인, 조직부총장, 원내수석부대표 등을 경험하며 차세대 정치리더로 인정받아왔다.

 

김 의원은 文 정권의 실정에 쓰러져 가는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는데 경기도가 최전선에서 승리해야 한다며 네 가지를 약속했다.

 

첫째, ‘능력이 검증된 재선 김성원’이 대선을 승리로 이끌겠다.

 

20년 만에 대선과 지방선거가 동시에 열리는 2022년, 당 대변인과 조직부총장, 원내수석부대표 등 재선 국회의원으로 할 수 있는 핵심 요직을 두루 경험해 어떻게 싸우는지 알고, 어떻게 이기는지 잘 아는 김성원이 출마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고 밝혔다.

 

둘째, ‘이길 줄 아는 김성원’이 지방선거 지원 체계를 구축하겠다.

 

경기도당은 59개의 당원협의회가 속한 전국 최대의 당 조직으로 2018년 지방선거를 비롯해 최근 4번의 전국 선거에서 경기도가 패한 것이 4연패의 결정적 요인이었다며, 내년 지방선거의 공약 컨설팅과 선거운동 가이드 및 선거 로드맵 작성 등 선거에 관한 모든 정보를 경기도당에서 지원해 출마 희망자가 불편함이 전혀 없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셋째, ‘스마트한 김성원’이 스마트 경기도당을 만들겠다.

 

비대면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당협위원장 및 당원들과의 소통을 늘리고, 경기도와 국민의 지지기반을 넓힐 수 있는 정책을 함께 발굴하며, 더 나아가 온라인 선거 조직으로 확대해 공약준비와 네거티브 대응 등 개방과 소통 중심의 스마트한 경기도당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넷째, ‘젊고 깨끗한 김성원’이 변화와 쇄신을 이뤄내겠다.

 

눈치 보며 계파에 줄 서지 않고 지난 5년의 국회의원 활동기간 동안 강한 추진력으로 일로써 인정받아 왔고, 국민 여러분께서 국민의힘에 보내주신 ‘변화’에 대한 열망과 ‘쇄신’에 대한 요구를 잘 받들어 일 할 사람이 바로 김성원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김 의원은 “2022년 대선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서는 경기도가 최전선에서 승전고를 울려야 한다”며, “능력이 검증된 김성원이 경기도민·당원동지 여러분과 함께 반드시 승리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도 특사경, 추석 앞두고 불법사금융 집중 수사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은 추석 등을 맞아 9월부터 12월까지 ‘불법사금융 집중 수사 기간’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중점 수사 대상은 ▲저신용자나 소상공인, 가정주부 등 사회·경제 취약계층 대상 미등록 대부 행위 ▲온․오프라인 상 법정 최고금리 초과 대부 행위 ▲온라인 대출플랫폼 상 허위․과장 광고 행위 ▲주요 상가 및 전통시장 주변 불법 대부 광고 배포 행위 등이다. 특히 도는 지난 7월 법정최고금리 인하(24% → 20%)로 금융권의 대출 심사가 강화되면서 재래시장 상인 등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 초단기 고금리 대출이 늘고 있어 이에 대한 수사를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갈수록 지능화되고 있는 온라인 대출플랫폼 내 불법 대부업과 대부 중개행위 집중 수사를 위해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을 반장으로 하는 온라인 특별수사반(12명)을 편성했다. 특별수사반은 인터넷 대출 중개 사이트 및 커뮤니티 등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해 온라인 불법사금융 및 청소년 대상 대리입금 등에 대한 광고 행위 수사를 강화한다. 이어 전단지 살포가 빈번한 도심 지역을 중심으로 전단지 수거를 위한 공정특사경 소속 기간제근로자 18명, 도민감시단 140명, 소비자안전지킴이 25명 등 총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