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5℃
  • 흐림강릉 25.6℃
  • 흐림서울 26.0℃
  • 대전 26.2℃
  • 흐림대구 28.8℃
  • 흐림울산 28.8℃
  • 흐림광주 28.9℃
  • 흐림부산 28.0℃
  • 흐림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32.1℃
  • 구름많음강화 24.9℃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6.4℃
  • 흐림강진군 29.1℃
  • 흐림경주시 28.9℃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의정부시 과감한 가로수 개선사업, 상인들 호응 커

범골로 상인들, 막힌 챗증 뚫린 듯 속 후련해

 

의정부시 녹색산림과가 과감하게 추진했던 의정부동 신시가지 가로수 개선사업이 인근 상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시 관계자에 따르면 의정부시는 최근 의정부동 668번지 일대 범골로 인도 위에 식재된 가로수 수종교체 사업을 진행했다.

 

이 구간에는 신시가지 조성과 함께 식재된 가로수(메타세콰이어)가 장기간의 생장으로 뿌리들림 현상이 발생해 그동안 주민들이 보행에 큰 불편을 겪어 왔다.

 

특히, 수목의 빠른 생육으로 강풍 발생 시 건물 벽면, 창문, 안내판 등의 부딪힘 현상 등으로 인한 안전문제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던 곳이다.

 

 

이에 의정부시는 시비 2억원을 책정해 메타세콰이어 57주를 제거하고 같은 장소에 소나무 42주를 식재했다. 또한 현무암 경계석을 설치하고 쿠라피아 900본을 식재하여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했다.

 

이번 사업과 관련해 범골로상인회 우성용 총무는 “의정부시가 오래된 커다란 가로수를 제거하고 소나무로 식재해 주어 주변 환경이 너무 쾌적해 졌다”면서 “코로나19 발생 이후 범골로 주변 상인들이 급격한 매출감소로 힘들어 하고 있던 상황에서 시가 가로수 정비사업을 해 주어 막힌 챗증이 뚫린 듯 속이 너무 후련하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한편, 의정부시는 이번 사업을 기점으로 오래된 가로수로 인해 피해를 받고 있는 지역에 대해 지속적으로 가로수 수종교체 사업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