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7℃
  • 구름조금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1.8℃
  • 구름조금대전 22.9℃
  • 구름조금대구 26.7℃
  • 맑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3.5℃
  • 구름많음제주 26.2℃
  • 구름많음강화 19.8℃
  • 구름조금보은 22.1℃
  • 구름조금금산 22.7℃
  • 흐림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6.1지방선거

김동근·김은혜, 합동 유세 펼쳐...의정부 발전 위한 정책협약 체결

김동근 의정부시장 후보 "의정부가 경기북부 발전의 중심이 되겠다"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약속 지키는 힘있는 경기도시자가 되겠다"

 

국민의힘 김동근 의정부시장 후보와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24일 행복로에서 합동 유세를 펼쳤다.

 

이날 합동 유세에는 국민의힘 의정부 시·도의원 후보자들과 이형섭·구구회·임호석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등이 총출동해 1,000여명의 시민들과 함께 행복로를 뜨겁게 달궜다.

 

김동근 후보는 "의정부는 아직도 성장에 목마른 도시다. 의정부는 70여 년간 군사도시로서 많은 제약 속에서 국가를 위해 희생해 왔다. 경기북부 번영시대를 외치는 김은혜 후보와 함께 의정부의 미래도 새롭게 열어가겠다"며 "김은혜 후보께서 공약하신 경기북부 대기업 반도체공장 유치의 최적의 입지가 바로 의정부다. 의정부가 경기북부의 중심도시로서 김은혜 후보와 함께 경기북부 도시들의 성장을 함께 이끌겠다"고 밝혔다.

 

 

김은혜 후보는 "의정부 시민들께서 많이 참고 견뎌왔다. 이제는 제가 경기북부의 변화를 만들겠다. 안심하며 아이를 키울 수 있는 도시를 만들고 지하철 확충과 대기업 유치를 이뤄내겠다"는 약속과 함께 "9억원 이하 1인 1주택의 재산세는 100% 면제하겠다"며 경기북부 발전의 청사진을 밝혔다.

 

이어 김 후보는 "시민 여러분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하는 힘있는 경기도지사가 되겠다"면서 “김은혜를 경기도지사로, 김동근을 의정부시장으로 뽑아달라"며 강력한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이날 진행된 합동유세에서 김은혜 후보와 김동근 후보는 ▲8호선 의정부 연장 추진 ▲도봉차량기지 이전 후 장암첨단테크노밸리 조성 ▲장암수목원 조성 ▲호원동 군부대 이전과 개발 추진 등 의정부 발전을 위한 10가지 정책협약을 체결하고 적극 협력해 추진하기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국힘 파주시을 당원들, 회전문 정치인들 더 이상 안돼
국민의힘 파주시을 당원 및 지지자 일부는 지난 18일 성명을 내고 각종 선거 및 당내 조직위원장 선거 등에 반복적으로 출사표를 내고 있는 지역정치인들을 강하게 비판하고 나섰다. 21일 중앙선관위 선거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3월 치러진 20대 대선 당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전국적으로 고른 지지를 얻어 대통령에 당선된 것과 달리 파주 국민의힘 득표율은 민주당에 10.31%(3만392표) 열세를 보였다. 또한 6.1 지방선거에서는 대통령 취임과 함께 여당이라는 유리한 조건에 힘입어 김포시를 포함 경기북부 시·군 대부분의 국민의힘 후보들이 자치단체장에 당선되었으나, 유일하게 파주시만이 민주당 후보에게 패해 지지자들에게 큰 실망감을 안겼다. 상황이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시장 출마를 위해 당협위원장 자리를 내던졌던 조병국 시장 후보를 비롯해 시장 경선에 출마했던 다수의 후보자들이 이번에는 공석이된 조직위원장 공모에 접수를 한 사실이 알려져 선거패배에 대한 책임감 없는 지역정치인들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다. 보수 재건을 열망하는 이들은 “이리저리 옮겨가며 시민이 아닌 자신만을 위한 ‘기회주의 정치인’은 철저히 배척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괜히 지지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