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8 (목)

  • 맑음동두천 -1.0℃
  • 흐림강릉 3.3℃
  • 구름조금서울 -0.4℃
  • 구름조금대전 -1.0℃
  • 구름많음대구 2.8℃
  • 울산 7.2℃
  • 맑음광주 2.0℃
  • 흐림부산 9.1℃
  • 맑음고창 0.1℃
  • 맑음제주 9.1℃
  • 흐림강화 -2.7℃
  • 구름많음보은 -3.3℃
  • 맑음금산 -2.8℃
  • 맑음강진군 2.4℃
  • 구름조금경주시 5.2℃
  • 구름많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초기화재에 '소화기 1대가 소방차 1대' 역할

주택화재, 집안에 비치되어있던 소화기로 자체 진화...큰 피해 막아

건조한 겨울 날씨로 인해 최근 크고 작은 화재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집안에 비치해 놓은 소화기로 초기화재를 자체 진화해 인명 및 재산피해를 막는 사례가 늘고 있다.

의정부소방서(서장 홍장표)는 지난 7일 새벽 320분경 녹양동 주택에서 부주의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으나, 소화기로 자체 진화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15일 밝혔다.

의정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번 화재는 어머니가 잠을 자다가 화장실을 다녀와 보니 침대 옆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연기가 올라와 다른 방에서 자고 있던 딸에게 화재 사실를 알렸고, 딸이 현관문 앞에 비치되어 있던 분말소화기를 이용해 화재진압 후 소방서에 신고했다.

의정부소방서 관계자는 "자칫 큰 화재로 번질 수 있었던 상황에서 주택용 소방시설인 소화기를 이용해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주택용 소방시설의 설치 중요성을 강조했다.

덧붙여 "자신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려면 주택용 소방시설이 중요하다"면서 "각 가정마다 빠른 시일 내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가 설치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