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화)

  • 흐림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19.1℃
  • 천둥번개서울 21.9℃
  • 구름조금대전 22.3℃
  • 흐림대구 21.0℃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4.6℃
  • 구름많음부산 23.2℃
  • 흐림고창 24.7℃
  • 구름조금제주 24.8℃
  • 흐림강화 20.5℃
  • 구름많음보은 21.4℃
  • 구름조금금산 19.6℃
  • 구름많음강진군 24.9℃
  • 흐림경주시 19.6℃
  • 구름조금거제 22.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의정부 용현산단 양말공장 화재…인명피해 없어

2012년에도 휴대전화 전화공장서 화재 발생해 인근 섬유공장 등 5개 공장 태워

URL복사

 

주말인 지난 17일 낮 12시59분쯤 의정부시 용현동 용현산업단지 내 한 양말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8시간 40여분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후 1시12분 대응1단계를 발령했으나 화재가 커지자 오후 1시33분 대응 2단계로 화재경보 단계를 격상했다.

 

이날 현장엔 총인력 271명과 장비 99대가 투입됐다. 불이 난 공장 규모가 약 2000㎡로 넓은데다 인접 건물로의 확대 상황이 발생한데 따른 조치다. 화재 공장 인근에는 섬유산업 관련 공장들이 밀집해 있는 곳이다.

 

 

이에 오후 2시14분에는 경기헬기 1·2호를 진화작업에 투입했다. 소방당국은 헬기 투입 30여분만인 오후 2시46분 큰 불길을 잡고 대응단계를 1단계로 하향했다.

 

불은 인접 공장 세 곳과 창고 등으로 번지며 건물 네 동이 피해를 입었다. 화재 당시 양말공장에 직원 두 명이 있었지만 신속히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다.

 

한편, 지난 2012년 5월10일에도 용현산업단지 내 휴대전화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인근 섬유공장 등 다섯개 공장을 태워 소방서 추산 1억8천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도 특사경, 추석 앞두고 불법사금융 집중 수사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은 추석 등을 맞아 9월부터 12월까지 ‘불법사금융 집중 수사 기간’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중점 수사 대상은 ▲저신용자나 소상공인, 가정주부 등 사회·경제 취약계층 대상 미등록 대부 행위 ▲온․오프라인 상 법정 최고금리 초과 대부 행위 ▲온라인 대출플랫폼 상 허위․과장 광고 행위 ▲주요 상가 및 전통시장 주변 불법 대부 광고 배포 행위 등이다. 특히 도는 지난 7월 법정최고금리 인하(24% → 20%)로 금융권의 대출 심사가 강화되면서 재래시장 상인 등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 초단기 고금리 대출이 늘고 있어 이에 대한 수사를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갈수록 지능화되고 있는 온라인 대출플랫폼 내 불법 대부업과 대부 중개행위 집중 수사를 위해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을 반장으로 하는 온라인 특별수사반(12명)을 편성했다. 특별수사반은 인터넷 대출 중개 사이트 및 커뮤니티 등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해 온라인 불법사금융 및 청소년 대상 대리입금 등에 대한 광고 행위 수사를 강화한다. 이어 전단지 살포가 빈번한 도심 지역을 중심으로 전단지 수거를 위한 공정특사경 소속 기간제근로자 18명, 도민감시단 140명, 소비자안전지킴이 25명 등 총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