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흐림동두천 3.4℃
  • 맑음강릉 9.3℃
  • 구름많음서울 3.8℃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10.2℃
  • 흐림강화 4.2℃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네이버 카페 '의정부이야기' 설 세밑 행사 '눈길'

회원들 자발적으로 성금 모아 아동양육시설에 기탁

 

인터넷 커뮤니티 카페 ‘의정부이야기’가 다가오는 설 명절을 앞두고 뜻깊은 행사를 가졌다.

 

18일, 아일랜드캐슬 에머랄드홀에서 신년 정기모임을 가진 ‘의정부이야기’는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300만 원을 의정부시 호원동에 소재한 아동양육시설 ‘이삭의 집’에 전달했다.

 

신년회를 겸한 이날 행사에는 카페 임원을 비롯한 회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카페 소개, 우수회원 시상, 정모 후원업소 소개, 행운권 추첨, 만찬 등 순으로 진행됐다.

 

‘의정부이야기’는 지난 2006년 7월 개설해 5만3500여 명이 넘는 회원을 보유한 의정부 대표 인터넷 카페로, 2년 연속 네이버 알찬카페에 선정됐으며 연령별이야기, 벼룩시장, 지역사랑방, 동호회소모임, 의정부뉴스, 포토갤러리 등을 운영하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특히, ‘의정부이야기’의 회원들은 지역 내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성금을 모금해 의정부시와 관계기관에 매년 기탁하고 있다.

 

매니저 박석수(돈키호테)씨는 “의정부 이야기가 의정부를 대표하는 커뮤니티로 발전한 것은 회원 여러분들의 성원과 열정이 있어 가능했다”며, “의정부를 넘어 경기북부를 대표하는 커뮤니티로 성장하기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삭의 집은 1961년 설립된 보육원으로 가정과 사회에서 보호받지 못하고 소외된 아동들이 사회에 적응할 수 있게 영유아부터 고3에 이르는 60여 명의 아이들을 보살피고 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문석균 동문은 정당 옷 벗어버리고 의정부시민의 판단 받아라"
지역구 '공천설' 논란으로 4·15총선 출마를 포기한 더불어민주당 의정부(갑) 지역위원회 문석균 상임부위원장의 모교인 의정부고등학교 총동문회 역대 다수의 회장들이 문 부위원장의 총선 출마를 촉구하고 나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문 부위원장은 자신의 총선 출마로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여론이 악화되자 지난달 23일 보도자료을 내고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미련없이 제 뜻을 접으려고 한다. 아쉬움은 남지만 이 또한 제가 감당해야 할 숙명이라고 생각한다”며 총선 출마 포기 의사를 밝힌바 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의정부(갑) 선거구를 전략공천 대상지역으로 확정했으나 선거일이 56일로 다가온 19일 현재까지도 후보를 정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상황속에 지난 18일 문석균 부위원장의 모교인 의정부고 총동문회 역대 회장들이 ‘문석균 동문은 의정부를 위해 결단하라’는 촉구문을 통해 “민주당이 정략적 판단으로 문석균 동문을 사퇴시켰지만 이는 의정부시를 위한 것도, 의정부시민을 위한 것도 아니다”며 “그 어디에도 의정부시와 의정부시민에 대한 고려는 없었다. 그리고 아직까지 의정부를 위해 일할 후보조차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들은 “언제까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지난해 소방안전 방해사범 157명 검찰 송치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조인재)는 지난해 소방안전을 방해한 111건의 소방관계법령 위반사건을 수사해 관련자 157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위반사건 중 절반 이상이 ‘화재예방,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65건, 58.5%)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한 세부내용을 살펴보면, 안전관리자 미선임 25건, 개선조치 명령 미이행 21건, 소방시설 등 자체점검 미실시 13건 순으로 소방대상물 관계인의 ‘기본책무’ 미준수로 인한 위반 건수가 다수를 차지했다. 이 밖에 위험물안전관리법 위반 25건, 소방기본법 위반 13건, 소방시설공사업법 위반 7건, 119구조구급법 위반 1건 등이 송치됐다. 소방대상물 관계인의 안전관리 기본책무 소홀은 화재 시 인명피해와 재산피해를 높이는 주요 요인이다. 이에 북부소방재난본부는 안전관리 이행여부에 대한 기획수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철저한 수사를 통해 도민 안전 확보를 도모할 방침이다. 또한 과거 구급대원이 폭행으로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도민의 경각심이 높아지는 만큼, 반복 발생하는 소방활동 방해사범에 대해 무관용 원칙하에 철저한 수사를 할 것이며 이를 통해 소방공무원의 적극적 직무수행이 가능한 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