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5.4℃
  • 구름많음서울 28.7℃
  • 구름많음대전 25.1℃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21.8℃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2.2℃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5.1℃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의정부 오영환, 김민철 당선...'세대교체'로 새바람 기대

오영환, 첫 소방관 출신 국회의원...소방 등 안전 전문분야 입법활동 기대
김민철, 두 번째 도전만에 국회 입성...오랜 실무 경험 빛낼 기회 주어져

 

의정부 더불어민주당 오영환 후보와 김민철 후보가 제21대 국회의원선거에서 새바람을 불러일으키며 당선의 영광을 안았다.

 

소방관 출신인 의정부갑 오영환 후보는 54,806표(53.03%)를 득표해 38,644표(37.39%)를 얻은 미래통합당 강세창 후보를 제치고 당선됐다. 무소속으로 출마한 문석균 후보는 8,844표(8.55%)를 얻는데 그쳤다.

 

의정부을 김민철 후보는 71,573표(55.98%)를 획득해 두 번째 도전만에 국회에 입성하게 됐다. 미래통합당 이형섭 후보는 49,640표(38.83%)를 얻었으며, 민중당 김재연 후보는 5,536표(4.33%)를 득표했다.

 

 

오영환 후보는 당선인사를 통해 “국가 재난 상황 앞에서 당선의 기쁨과 영광을 의정부 시민들과 국민들께 돌리고 무거운 책임감으로 국민의 대표로서 마음을 다잡겠다”며 “대한민국 최초 소방관 출신 국회의원으로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입법에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특히 오 후보는 “뒤늦게 의정부에서 선거운동을 시작해 시민들과 호흡하고 소통하지 못한 아쉬움을 덜어내기 위해서라도 더 열심히 노력할 것이며 현명하신 시민 여러분의 선택이 훗날 여러분 가슴 속의 자랑스러운 긍지가 될 수 있도록 반드시 의정부의 새로운 미래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철 후보는 "오늘의 당선은 의정부 시민 여러분의 성원과 지지 덕분"이라며 "초심을 잃지 않고 여러분에게 공약한 소중한 약속을 실천하기 위해 저의 모든 역량을 다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했다.

 

김 후보는 또한 "의정부 시민들의 숙원사업인 교통, 문화, 행정, 교육, 경제, 복지 등 모든 분야에서 혁신의 길을 만들어 누구나 언제든지 살고 싶은, 정이 넘치는 의정부를 만들어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