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1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
  • 흐림강릉 6.5℃
  • 연무서울 5.7℃
  • 흐림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7.5℃
  • 흐림광주 8.4℃
  • 흐림부산 8.4℃
  • 흐림고창 4.2℃
  • 흐림제주 11.1℃
  • 구름조금강화 0.4℃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4.3℃
  • 흐림강진군 5.2℃
  • 흐림경주시 5.2℃
  • 흐림거제 7.2℃
기상청 제공

양주시,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 예비타당성조사 최종 통과

국비 350억원 지원 등 총 871억원 사업비 투입
최첨단 시설 갖춘 복합문화예술 기반시설 건립

URL복사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시(市)가 심혈을 기울여 추진하고 있는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이 어제(21일)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최종 통과했다고 22일 밝혔다.

 

민선 7기 공약사업인 양주 아트센터는 총 871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유양동 일원 33,373㎡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16,923㎡, 지상2층, 지하1층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또한, 첨단화된 시설을 갖춘 962석 규모의 대공연장과 300석 규모의 소공연장을 비롯한 전시시설과 문화편의시설 등 복합문화예술 기반시설로, 다양한 장르의 대규모 기획‧뮤지컬 공연 등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지난해 8월부터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 진행한 양주아트센터 건립사업 예비타당성 조사 결과에 따르면 종합평가(AHP)에서 기준치 0.5이상인 0.686으로, 비용 대비 편익(B/C)에서 기준치인 1.0을 크게 웃도는 2.43으로 나타났다.

 

특히, 사업대상지가 양주시청 및 전철1호선 양주역과 양주역세권 인접에 따른 지리적 장점과 함께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 반영에 따른 문화체육관광부의 국비 350억원 지원 등 경제성과 사업성이 매우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양주시는 이번 예비타당성조사가 통과됨에 따라 개발제한구역 해제와 도시관리계획 변경 절차 등을 속도감 있게 추진,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아트센터 건립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이성호 시장은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의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최종 통과에 따라 국비 지원을 통한 건립 목표에 한걸음 더 다가가게 됐다”며, “철저한 준비와 신속한 사업추진을 통해 시민 모두가 누리는 문화도시, 감동양주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양주 아트센터는 양주역세권 개발, 양주테크노밸리 조성, 전철7호선 연장, GTX-C노선 추진을 비롯해 옥정‧회천신도시 개발 등 급격한 도시발전과 연동돼 시민들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고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구심점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시, '안경원' 기타 수질오염원 설치 신고해야
의정부시는 ‘물환경보전법’개정으로 2021년 1월 1일부터 안경원이 기타 수질오염원 설치신고 대상에 포함돼 의무적으로 신고해야 한다고 9일 밝혔다. 개정 전, 안경원의 경우 하수종말처리시설로 유입하지 않는 렌즈 제작 안경원만 기타 수질 오염원에 해당하였으나, 법 개정에 따라 렌즈를 제작하는 시설이 1대 이상인 모든 안경원이 신고대상에 포함됐다. 이에 따라 안경원은 렌즈를 연마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수와 찌꺼기를 폐수처리업자에게 위탁해 처리하거나, 폐수를 여과 처리해 배출허용기준 이하로 배출해야 한다. 신고 기간은 오는 6월 30일까지로 ▲기타 수질오염원 설치관리 신청서, ▲수질오염원의 명세서 및 도면, ▲용수사용량 및 수질오염물질 배출예측서, ▲시설의 설치 및 조치 계획서 등을 준비해 의정부시 환경관리과에 신고해야 한다. 만일 기한 내 신고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관련법에 따라 경고(1차), 사용중지(2차)의 행정처분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한편, 기타수질오염원 점검관리 대상이 되면 매년 하반기에 1회 정기점검을 진행한다. 점검사항에는 폐수위탁여부 또는 여과지 사용여부, 기타수질오염원 신고서 및 관련 기록 보유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