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0.7℃
  • 맑음강릉 6.6℃
  • 흐림서울 2.9℃
  • 흐림대전 0.2℃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1.3℃
  • 흐림광주 4.9℃
  • 맑음부산 4.8℃
  • 흐림고창 7.5℃
  • 맑음제주 7.8℃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1.0℃
  • 흐림강진군 -0.4℃
  • 구름조금경주시 -4.1℃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의정부시, 코로나19 감염 첫 사망자 발생

양주시 요양원 입소자 70대 남성, 음성 판정 13일 여만에 판정 결과 번복돼
요양원, 코호트 격리...환자 및 종사자 이동 제한, 퇴근 종사자 자가격리 조치

URL복사

 

의정부시에서 '코로나19' 감염으로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의정부시는 30일 양주소재 베스트케어 요양원 입소자 75세 남성 A씨가 코로나19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A씨는 두 차례에 걸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13일 여만에 판정 결과가 번복됐다.

 

A씨는 지난 16일 폐렴증상으로 의정부 성모병원 응급실(폐렴구역)에 입원, 17일과 18일 2차례에 걸친 코로나 검사 결과 음성으로 확인돼 25일 퇴원했다.

 

퇴원 후 자녀(딸, 의정부시 거주)와 함께 요양원 차량을 이용해 요양원으로 전원했으며, 배우자와 사위는 별도 차량을 이용해 이동했다.

 

이후 A씨는 지난 28일 저녁 호흡곤란과 발열, 혈압 저하 등의 증상을 보여 29일 오전 8시 베스트케어 요양원 사설구급차를 이용, 의정부 성모병원 응급실로 이송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의정부 성모병원은 이날 오후 2시 확진 검사를 진행한 결과, 저녁 9시30분 최종 코로나19 확진이 확인돼 즉각 분당서울대병원 이송이 결정됐으나, 환자의 건강이 급격히 악화돼 응급치료를 받던 중 30일 새벽 1시경 사망했다.

 

의정부시는 “코로나19 사망자 장례관리 지침에 따라 장례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확진자 관련 심층 역학조사 및 접촉자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양주시는 A씨의 확진 판정 즉시 해당 요양원을 코호트 격리하고 즉각대응팀을 출동해 방역소독을 실시했으며, 1차 역학조사를 진행했다.

 

또, 요양원 내 환자와 종사자의 이동을 제한하고 퇴근 종사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를 시행했다.

 

현재 요양원에 대한 심층역학 조사를 시행 중으로 밀접접촉자에 대한 조사 결과에 따라 요양원 전수 조사 등을 신속히 결정할 예정이다.

 

이동경로와 접촉자 정보 등을 양주시청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신속하게 공지할 예정이다.

 

<70대 코로나19 사망자 관련 현황>

 

* 동거가족 : 3명 (의정부시 신곡동거주)

* 증상발현 : 2020. 3. 28.(토) / 발열, 호흡곤란

* 확 진 일 : 2020. 3. 29.(일) 21:30

* 사 망 일 : 2020. 3. 30.(월) 01:19

 

*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모두 자택 자가격리 중이며, 동거가족(3명)은 2명 오전 음성판정, 1명 3. 30.(월) 드라이브스루 검사진행 중.

아울러 요양원 내 관내 거주 접촉자(8명)는 요양보호사 7명, 간호조무사 1명으로 양주시 선별검사소에서 검사 예정

 

3. 16.(월)

ㅇ 양주소재 베스트케어요양원(요양원차) → 폐렴증상으로 의정부성모병원 응급실(폐렴구역)

 

3. 17.(화)

ㅇ1차 코로나 확진검사 음성

 

3. 18(수)

ㅇ2차 코로나 확진검사 음성

 

3. 25.(수)

13:00 폐렴 호전되어 의정부성모병원에서 퇴원 (요양원차) → 양주소재 베스트케어 요양원 전원

 

3. 28.(토)

ㅇ호흡곤란 및 발열 증상, 혈압저하

 

3. 29(일)

08:00 베스트케어 요양원 사설구급차 이용 의정부성모병원 이송

09:00 의정부성모병원 응급실(폐렴구역) 도착

14:00 확진검사 진행

19:30 외부음압격리실 이동

21:30 양성 확진

22:30 분당서울대병원 이송 확정

23:00 환자상태 악화로 이송 불가 판정

 

3. 30(월)

01:19 환자사망

 

※ 의정부시 조치사항

ㅇ 코로나19 사망자 장례관리 지침에 의거 장례절차 진행 예정

ㅇ 관련 동선 오염지역·시설 방역 완료

ㅇ 의정부성모병원 응급실, 선별진료소 임시 폐쇄조치

ㅇ 확진자 관련 심층역학조사(경기도 즉각대응팀) 및 접촉자 파악, 접촉자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

ㅇ 확진자의 입원병동의 환자 및 의료진, 방문자 등 전수조사 실시

ㅇ 기타 사항은 해당시에 이관조치

관련기사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의정부시, 오토바이 불법튜닝 근원 차단 홍보 나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오토바이(이륜자동차)의 소음기 개조, 미승인 LED 등화 설치 등 불법 튜닝으로 인한 소음 및 굉음과 관련한 민원 신고가 급증함에 따라서 관내 오토바이 판매·수리점 19개소에 대해 불법 튜닝을 근절하기 위한 협조 공문을 지난 11일 발송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오토바이 불법튜닝과 관련해 71건의 행정처분·지도를 하였으며 과태료 419만 원을 부과한 바 있다. 주요 위반 사례를 보면 ▲ 배기구, 머플러 등 소음방지장치 개조 ▲ 만세 핸들 등 조향장치 임의 변경 ▲ 미승인 LED 등화 설치 등이다. 시 교통지도과에 따르면, 구조변경 승인을 받지 아니하고 배기구, 머플러 등 소음방지 장치나 조향장치 등의 기타 외관을 구조변경한 자와 이를 알면서 운행한 자는 자동차관리법 제81조(벌칙)에 따라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임희수 교통지도과장은 “불법 튜닝 이륜자동차에 대한 민원 신고가 증가하는 추세와 관련, 오토바이 판매·수리점에서 고객들의 불법 튜닝 요구에 대하여 절대 응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교통문화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예방홍보와 더불어 지도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