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5 (수)

  • 맑음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24.8℃
  • 맑음서울 19.6℃
  • 맑음대전 19.0℃
  • 맑음대구 22.4℃
  • 박무울산 19.5℃
  • 맑음광주 20.0℃
  • 연무부산 20.0℃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7.3℃
  • 맑음금산 17.5℃
  • 구름많음강진군 17.6℃
  • 구름조금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피플&라이프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경기도청 공무원노조, 의정부 부시장 '직위해제' 철회 촉구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5급 사무관(과장)의 승진 인사 문제로 안동광 부시장과 격돌하면서 부시장의 '직위해제'라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하자 경기도청 공무원노조가 즉각 반발하고 나섰다. 경기도청공무원노동조합·전국공무원노동조합경기도청지부·경기도통합공무원노동조합(이하 경기도청 공무원노조)은 24일 성명을 내고 "부당한 승진 인사에 반대한 안동광 부시장을 '지시불이행' 사유로 무리하게 '부시장 직위해제' 조치를 강하게 규탄한다"며 즉위해제를 즉각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이날 경기도청 공무원노조는 성명을 통해 "오병권 경기도지사권한대행은 현 상황을 좌시하지 말고 신속히 공식조사 후 진실을 규명하라"면서, "경기도 및 시·군 공직자들이 부당한 업무지시나 외압에 흔들림 없이 공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하라"고 압박했다. 이어 노조 측은 "각종 보도에 따르면 안병용 의정부시장과 안동광 부시장은 A과장의 승진 인사 및 용도 변경 허가 등을 두고 의견충돌을 빚어왔으며 안 부시장은 그동안 안 시장이 지시한 A과장의 승진 인사와 용도 변경 허가 등에 감사원 감사결과와 연관돼 무리한 해당 요구를 수용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 반대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면서, "실제 A과장은 반환 미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