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14 (일)

  • 구름조금동두천 10.9℃
  • 흐림강릉 15.6℃
  • 맑음서울 13.9℃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14.6℃
  • 박무울산 12.7℃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3.7℃
  • 맑음고창 10.4℃
  • 맑음제주 13.7℃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9.8℃
  • 맑음금산 9.7℃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10.8℃
  • 구름많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사회/경제

의정부시, 송추길 확장사업 본격 추진

미뤄지던 3개 노선 도로개설 사업도 박차

 

의정부시가 송추길 확장사업 및 3개 노선 도로개설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4일 시에 따르면 의정부시는 올해 국비 총 106억 5000만 원을 확보하고 △송추길(가능동~양주) 확장사업, △국도 3호선~서부로 연결 IC 개설사업, △민락-고산지구 연결도로 개설사업, △용현산업단지-영석고 앞 도로개설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송추길(가능동~양주) 확장사업은 4차로에서 6차로로 확장하는 사업으로 국비 63억 원을 확보, 올해 상반기 실시계획인가를 완료하고 보상계획 열람·공고 예정이다.

 

국도 3호선~서부로 연결 IC개설사업은 의정부 호원IC와 평화로를 직접 연결하는 사업으로, 국비 43억 5000만 원을 확보, 올해 상반기 실시계획인가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민락-고산지구 연결도로 개설사업은 단절되어 있는 민락지구와 고산지구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도시관리계획 결정 용역 완료 후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추진한다.

 

용현산업단지-영석고 앞 도로개설사업은 국도 43호선과 용현일반산업단지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도시관리계획 결정 변경 용역 완료 후 기본·실시설계용역을 추진할 예정이다.

 

박성복 안전교통국장은 "송추길 확장사업을 비롯한 도로개설 및 확장사업이 완료되면 의정부시 교통체증 개선에 획기적인 발전이 있을 것이다"며, "시민들의 원활한 교통환경을 조성하고, 안전한 교통 인프라를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포토단신

더보기


정치/행정

더보기

사회/경제

더보기

사건/사고

더보기
김동근 의정부시장, 1심서 벌금 70만원 선고...당선 무효형 면해
지난 6·1 지방선거에서 재산 신고를 허위로 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재판에 넘겨진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1심 재판에서 벌금 70만원을 선고받아 시장직을 유지하게 됐다. 의정부지방법원 형사13부(부장판사 박주영)는 10일 오후 열린 선고공판에서 김 시장에게 벌금 7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재산 신고를 실무자에게 맡기면서 최소한의 검토조차 하지 않았다”면서 “공소 사실이 모두 인정돼 유죄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반면 “재산을 허위로 신고한 경위에 참작할 만한 사정이 있고, 계획적인 것으로도 보이지 않으며 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쳤다는 근거도 없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검찰은 김 시장이 선거에 당선될 목적으로 아파트 가액과 채무 가액을 허위로 신고하고, 공보물 등에 허위사실을 공표하였다며 벌금 150만원을 구형했다. 김 시장은 지방선거 당시 재산액을 9억7000여만원으로 신고했다. 하지만 당선 후 공직자 재산등록에서 6억290여만원을 신고해 선거 당시와 3억6000여만원을 과다신고한 혐의로 재판을 받아왔다. 재판장을 나온 김동근 시장은 "의정부 시민들께 걱정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송구하다"며 "초심 잃지 않고 내 삶을 바꾸는 도시 의정부